충청남도 미디어

전체메뉴

사는이야기

충남넷 미디어 > 사람세상 > 사는이야기

금산군 제원면 저곡리 하천변 코스모스군락지

2020.09.29(화) 14:05:21임새롬(clara0805@naver.com)

이 글은 충청남도 도민리포터의 글입니다. 충청남도 공식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9~10월 이제 햇볕은 따갑지만 바람은 선선한 가을이 찾아왔다. 가을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꽃이 코스모스라는 것은 우리나라 사람이면 당연한 이야기일 터 언택트 여행시대, 사회적 거리두기 시기에도 천변을 아름답게 수놓은 코스모스를 찾아 떠났다.
 
금산군 제원면 저곡리 하천변 코스모스군락지 사진
 
햇살을 받으며 반짝이는 꽃잎들이 너무나 아름다웠다.
중간에 우뚝 솟은 커다란 나무 한 그루가 아름다움에 정점을 찍어주는 듯했다.
 
금산군 제원면 저곡리 하천변 코스모스군락지 사진
 
아름다운 코스모스가 무지개떡 모양이다. 핑크 모스모스 사이로 황화 코스모스가 자리를 잡았다.
이렇게 넓은데 커다란 나무 뒤로 코스모스밭이 더 있으니 규모가 상당하다.
 
금산군 제원면 저곡리 하천변 코스모스군락지 사진
 
한들한들 춤추는 코스모스가 자신들을 예뻐해줄 사람들을 기다리는 것만 같았다.
 
금산군 제원면 저곡리 하천변 코스모스군락지 사진
 
9월 28일에 방문하였고 꽃이 딱 절정이라 때맞춰 잘 왔다 싶었다.
 
금산군 제원면 저곡리 하천변 코스모스군락지 사진
 
하늘을 바라보는 투명한 꽃잎, 모든 게 아름다운 시간이다.
 
금산군 제원면 저곡리 하천변 코스모스군락지 사진
 
준비해 간 비눗방울을 날려보았다.
꽃과 어우러져 반짝이는 비눗방울들이 코스모스의 아름다움을 더 돋보이게 해 주었다.
 
금산군 제원면 저곡리 하천변 코스모스군락지 사진
 
가슴이 멎을 듯한 아름다움을 보며 아쉬운 발걸음을 돌린다.

많은 사람들이 보러와 주면 좋으련만 그 점 또한 많이 아쉽지만, 마스크를 끼고 사회적 거리 유지하며 방문해 보는 것도 좋을 듯하다. 너무나 넓어서 사회적 거리두기는 문제 없을 듯하다.

*네이버 지도 앱에서 '저곡리 둔치주차장'을 검색해서 찍고 가면 된다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련 기관 사이트
[우: 32255]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읍 충남대로 21

대표 전화 041-120

대표 팩스 041-635-3000

Copyright 충남넷 멀티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