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미디어

전체메뉴

여행

충남넷 미디어 > 통통충남 > 여행

눈꽃 활짝 핀 칠갑산

환상적인 풍광과 함께하는 주말 산행 어때요?

2010.01.07(목) 관리자()

  눈꽃 활짝 핀 칠갑산 사진  
▲ 눈 쌓인 칠갑산. /청양군 제공
연이어 내린 눈과 강추위로 칠갑산은 새하얗게 눈꽃을 피우며 곱디고운 자태를 뽐내고 있다.

충남의 중심에 위치한 청양군은 ‘한국의 알프스’라 불리는 칠갑산의 아름다운 풍경으로 유명하다. 그 칠갑산 정상은 영하의 날씨가 이어져 녹지 않고 아름다운 풍광을 연출하고 있다. 이번 주말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겨울의 신비로운 설경이 사계절 중에서도 으뜸인 칠갑산 산행은 어떨까?

칠갑산은 해발 561m이며 등산로가 잘 정비돼 있어 눈길에도 위험하지 않게 초보자도 편안하게 산행할 수 있다는 이점이 있다. 특히 나지막한 높이에 능선이 완만해 눈길에도 안전하게 산행을 할 수 있다. 이처럼 겨울 등산 명소로 소문난 칠갑산은 해를 거듭할수록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으며 겨울(12월에서 2월 사이) 산행 인구가 평균 20여만명으로 집계되고 있다.

또한 칠갑산 동쪽 기슭의 청양과 대전을 잇는 36번 국도변에 위치한 천장호는 옥같이 맑은 물과 칠갑산 경관이 한 폭의 그림을 연상시켜 지나는 이의 발길을 멈추게 한다. 특히 207m에 달하는 국내 최장 출렁다리가 지난 7월 준공된 이후 새로운 관광명소로 인기를 얻고 있다.

폭 1.5m에 중심부에서는 30~50cm까지 출렁임을 느낄 수 있는 출렁다리를 건넌 후, 칠갑산 주 봉우리와 연결된 등산코스는 등산객들을 매료시키기 충분하다. 이곳에는 청양고추의 매운 맛을 보여 주듯 늠름한 청양고추 교각이 세워져 있으며 이와 함께 청양의 특산물인 구기자가 조화를 이뤄 관광객들의 사진촬영지로 각광받고 있다. 인근에 장곡사의 장승공원과 칠갑산 자연휴양림, 구기자타운 등도 산행을 마친 관광객들에게 편안한 휴식처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칠갑산은 청양사람들과 희로애락을 함께하며 삶의 터전이 되어 왔으며 천혜의 자연환경이 그대로인 아름답기 그지없는 청양의 진산이다. ‘콩밭 매는 아낙네요~’로 시작하는 국민가요로 유명한 도립공원 칠갑산은 자연경관이 수려하고 깨끗한 환경, 맑은 물, 아름다운 새소리가 잘 어우러진 곳이다. 1973년 3월 6일에 도립공원으로 지정되었고 면적은 32.542㎢으로 3개면에 걸쳐 있으며 주요 명소로는 정상, 아흔아홉골, 칠갑산장, 장승공원, 천장호, 장곡사, 정혜사 등이 있다.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련 기관 사이트
[우: 32255]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읍 충남대로 21

대표 전화 041-120

대표 팩스 041-635-3000

Copyright 충남넷 멀티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