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도정뉴스

간추린도정

2019.11.26(화) 23:59:25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간추린도정 1


도 농기원, 어려운 이웃 위해
김장김치 100박스 전달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지난 15일 당진시농업기술센터에서 충남생활개선회와 함께 ‘사랑의 김장 담그기’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생활개선회 회원과 당진시 청년농업인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연 이번 행사는 봉사 의식을 함양하고, 나눔문화를 실천하는 지역 복지 증진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했다.

이날 체험 행사를 통해 담근 김장김치 100박스(박스당 10㎏)는 당진시에 기탁, 지역 소외 이웃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농업기술원 041-635-6142 

산업현장 감시활동 강화

충남도가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해 지난 20일 ‘산업안전 지킴이’를 위촉했다.

이날 위촉된 산업안전지킴이는 앞으로 산업안전 현장 및 지역 감시자로서의 역량 발휘를 통해 산재사망사고를 미연에 차단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구체적으로 산업현장 내 잔재한 다발재해(협착, 전도, 추락 등) 위험요인을 사전에 발굴, 산업재해 발생을 제거·개선하는 활동을 벌인다.

위촉에 앞서 도는 이들을 대상으로 산업안전 전문가 양성교육을 실시, 업종별 산업재해 사례 및 대처 방안, 지킴이로서의 역량강화 및 역할을 공유하기도 했다.
●일자리노동정책과 041-635-3414


소아당뇨 환아 인슐린 펌프 전달

충남도는 지난 16일 충남도서관에서 ‘제9회 당뇨병 학술제 및 소아당뇨 후원행사’를 열고, 소아당뇨 환아에게 인슐린 펌프와 연속혈당측정기 등을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한국당뇨인협회 유경아 홍보대사, 대한당뇨병연합 김영지 운영이사 등 소아당뇨 인식 개선을 위해 노력한 유공자 11명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또 소아당뇨 환아 36명에게 인슐린 펌프, 연속혈당측정기 등도 전달했다.

아울러 학술제를 통해 ▲당뇨병 아이와 가족을 통해 배운 삶 ▲당뇨병에서 췌장 이식의 역할 ▲당뇨병 관리의 뉴 패러다임 디지털 헬스케어 등을 주제로 다양한 논의를 펼쳤다.
●건강증진식품과 041-635-2653 

자살예방 유관기관 머리 맞대

충남도는 지난 15일 ‘자살예방 유관기관 협력사업 보고 및 간담회’를 통해 올해 사업 현황과 향후 추진 방향을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간담회에서는 ▲저신용 취약계층 및 법률적·경제적 어려움에 처해 있는 자살 고위험군을 위한 연계 체계 구축 강화 ▲생명존중 문화 확산을 위한 자살예방 캠페인 ▲생명지킴이 양성을 위한 자살예방교육 등 협력사업의 현황을 보고하고, 이를 바탕으로 실효성 있는 자살예방 사업을 발굴해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도는 2011년부터 종교·경제·사회 등 다양한 분야의 도내 유관기관과 협력사업을 수행 중이며, 지난해를 기점으로 자살예방 국가 행동계획 추진과제인 ‘자살고위험군 발굴을 위한 전사회적 네트워크 구축’에 따라 사업을 확대 추진하고 있다.
●건강증진식품과 041-635-4333 

간추린도정 2

“아동 권리 보호 앞장서자”

 

충남도는 지난 19일 충남도서관 대강당에서 ‘아동학대 예방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아동학대 예방에 기여한 건양대학교 이혜경 교수 등 6명의 유공자에게 도지사 표창을 수여했다. 또 아동학대예방 홍보영상 공모전 결과 최우수상을 수상한 한서대학교 이승연 학생의 ‘차일드가 옆에 있어요’ 영상을 함께 시청한 후, 참석자 모두가 함께한 합동 퍼포먼스를 통해 아동학대 예방을 다짐했다.

도는 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 수행해 온 아동학대조사 기능을 내년부터 시·군이 직접 수행하는 것으로 개편하고, 중부아동보호전문기관 신설 등 학대피해아동 보호를 위한 지역 인프라를 확충할 계획이다.
●출산보육정책과 041-635-4546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