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도정뉴스

공공건축 실현, 민간전문가와 '맞손'

15일 도 공공건축가 위촉식…공공건축가제도 본격 시행

2019.07.15(월) 15:54:26 | 충청남도 (이메일주소:chungnamdo@korea.kr
               	chungnamdo@korea.kr)

공공건축 실현, 민간전문가와


공공건축 실현, 민간전문가와


공공건축 실현, 민간전문가와


공공건축 실현, 민간전문가와


충남도가 도민 모두 누릴 수 있는 다양하고 창조적인 공공건축 실현을 위해 민간전문가와 손을 맞잡았다.

도는 15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충청남도 공공건축가 위촉식 및 토론회’를 개최하고, 공공건축가제도를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양승조 충남지사와 건축 관련 공무원 및 전문가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행사는 경과보고, 위촉장 수여, 강연, 주제발표,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공공건축가제도는 우수한 민간 건축가를 공공건축 업무에 참여토록 하는 제도로, 미국·프랑스·영국 등 주요국에서는 이미 보편화돼 있다.

공공건축가는 2년간 공공건축, 도시재생뉴딜, 생활밀착형 사회간접자본(SOC), 어촌뉴딜, 일반 농산어촌사업, 공간환경조성사업 등 도내 주요 건축 사업에 대한 기획·디자인 자문을 통해 사업 공공성을 강화하고, 각 분야 간 융합과 균형을 조율한다.

또 에이치아이비(HIB, human building interaction) 시스템과 보편적 설계(Universal design)를 도입해 ‘더 행복한 충남, 대한민국 중심’이라는 도정 방침을 시각화하고, 다수의 지역 개발 사업의 완성도를 높일 계획이다.

이날 공공건축가로 위촉한 건축가는 △총괄건축가 제해성 아주대 명예교수 △수석공공건축가 장순각 한양대 교수, 이정훈 조호건축사사무소 대표 △증진건축가 31명 △신진건축가 30명 등 총 64명이다.

이번 총괄건축가로 위촉된 제해성 아주대 명예교수는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하고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 총괄계획가와 광교신도시 에듀타운 총괄건축가 등을 역임한 바 있으며, 공공건축가제도의 제도적 기반을 마련한 공공건축 관련 전문가이다.

도에서는 총괄건축가를 중심으로 도내 공공건축 사업의 디자인 품질 향상과 문화 품격 창출을 위한 독창적이고 참신한 아이디어 발굴을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도는 전국 최초로 인권·여성·장애인·인문·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민간 전문가를 공공건축자문단으로 별도 구성해 각종 사업에서 의견을 반영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우리 지역의 공공건축물들이 일부 계층만을 위한 시설이 아니라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사회통합의 공간으로서 제 역할을 다해주길 바란다”며 “공공건축가 여러분들과 함께 지역발전과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고, 충남 혁신도시 지정·공공기관 유치 등 지역 핵심과제에도 심혈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담당부서
건축도시과 공공건축팀
041-635-4666
 

충청남도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네이버

* 충남넷과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