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그래픽뉴스

노인 4명 중 1명은 ‘취약계층’ 복지망 ‘촘촘이’

2019.07.06(토) 22:23:15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노인 4명 중 1명은 ‘취약계층’ 복지망 ‘촘촘이’ 1



충남연구원은 노인 취약계층 파악을 위한 ‘데이터로 충남 복지 시리즈Ⅰ’을 최근 발표했다.

자료에 따르면 도내 전체 독거노인수는 91903명으로, 도내 전체 노인인구의 24.4% 차지했다. 치매에 걸린 노인은 237명이었고 장애노인도 62621명이나 됐다.

구체적으로 아산시가 9699명으로 가장 많았고 논산(9103), 서산(7472), 공주(7243) 순이었다. 독거노인이 가장 많이 거주하고 있는 읍면동은 예산군 예산읍이 1852명으로 가장 많았다.

도는 같은 기본 데이터를 바탕으로 독거노인, 장애노인 노인 취약계층에 대한 다각적인 복지정책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김혜동 khd1226@korea.kr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