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3농정책

더 달고 단단한 ‘하이베리’

도 농기원, 신품종 딸기 ‘출원’

2018.12.06(목) 22:26:00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신품종 딸기 하이베리

▲ 신품종 딸기 하이베리



국산 딸기 생산량의 80%가 넘는 설향보다 과실이 단단하고 당도가 높은 딸기 신품종이 탄생했다.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품종 교배를 통해 ‘하이베리’ 개발을 성공, 국립종자원에 품종 보호 출원을 마쳤다고 지난달 26일 밝혔다.
 
촉성재배용 품종인 하이베리는 생육이 왕성하고 연속 출뢰(꽃대 출현)성이 우수하다. 과실은 선홍색에 원추형으로 수려하며, 평균 무게는 16g으로 설향(17g)보다 약간 작으나, 상품과율은 설향보다 높다. 경도는 15.3g/㎟에 달해 봄철 고온기에도 과피가 단단하고 저장성이 우수하다.
 
하이베리는 특히 당도가 10.1브릭스로 설향(9.5브릭스)보다 높다. 또 맛이 새콤달콤한 데다, 특유의 향을 가지고 있어 수출용 품종으로 손색이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과실 생산량은 설향의 90% 수준으로 나타났다.
 
도 농업기술원 논산딸기시험장은 하이베리에 대한 내수시장 반응과 수출 가능성 검토를 위해 내년 농가 시험재배를 진행할 예정이다. 농가 보급 목표 시점은 2020년 11월로 잡았다.
 
도 농업기술원 논산딸기시험장 이인하 연구사는 “설향 편중 재배 해소와 매향 기형과 발생 보완을 위해 딸기 신품종 개발을 추진, 이번 신품종 개발에 성공했다”며 “하이베리는 과실 모양이 좋고, 당도와 경도, 향 등이 우수해 미래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이 연구사는 또 “하이베리 시험재배 등을 통해 문제점을 보완한 뒤 농가에 보급, 새로운 전략 품종으로 육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농업기술원 041-635-6349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